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대전시, 시정혁신 추진 민관협의회… 시정혁신사업 추진상황 점검

기사승인 2019.08.12  13:32:35

공유
default_news_ad1
▲ (대전시) ⓒ뉴스클릭

[뉴스클릭=신광순 기자] 대전시가 12일 오전 10시 시청 중회의실에서 공동위원장(허태정 대전시장, 강병수 충남대 교수) 주재로 ‘2019년 제1회 시정혁신 추진 민·관협의회’를 열고 정부혁신과 연계한 시정혁신 8개 과제 53개 사업에 대한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대전시는 올해 2월 혁신적 포용국가 구현을 뒷받침하고 시민이 생활 속에서 체감하는 성과 창출 및 공직사회의 변화를 위한 2019년 시정혁신 세부 실행계획을 마련하고 이를 추진해왔다.

실행계획의 주요내용은 정부혁신의 3대 전략에 따라‘시정운영을 사회적 가치 중심으로 전환’하기 위한 과제 7건과‘참여와 협력’으로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과제 36건,‘낡은 관행 개선’을 통한 신뢰받는 시정구현을 위한 과제 8건 등이다.

▲ (대전시) ⓒ뉴스클릭

이날 회의에서 위원들은 상반기 시정혁신 추진상황을 보고 받고, 시민중심 공공서비스 혁신, 시민참여 확대 방안, 기관 간 협업 등 다양한 과제에 대해 개선․보완 할 사항을 광범위하게 논의했다.

대전시는 지난해 4월 시정혁신 자문기구로 민간전문가가 참여하는 시정혁신 추진 민·관협의회를 구성하고 혁신과제의 수시 발굴과 개선·보완 등을 담당해 왔다.

허태정 대전시장은“시민관점의 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평가과정에도 시민을 참여시켜 시민이 공감하는 혁신성과를 창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대전시 임재진 정책기획관은“민선7기 시정혁신은 시민과의 소통에 역점을 두고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 시정혁신 추진 민관협의회에서 제시된 의견을 토대로 소통과 공공분야 혁신에 역점을 두고 시정혁신 실행계획을 보완하겠다”고 말했다.

신광순 기자 newscl@daum.net

<저작권자 © 뉴스클릭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item33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