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세종시, 코로나19 확진 총 24명… 정부청사 15명‧해수부 11명

기사승인 2020.03.12  14:53:56

공유
default_news_ad1
▲ (세종시) ⓒ뉴스클릭

[뉴스클릭=양진모 기자] 세종시가 12일 현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진환자에 대해 총 24명이라고 밝힌 가운데 정부세종청사에 긴장감이 돌고 있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12일 오전 11시 영상 브리핑에서 “11일 오후 9시 현재 17명에서 지난 밤사이 7명의 확진자가 추가되어 총 24명이 됐다”고 언급했다.

11일 오후 9시 현재 세종지역 확진자 17명 중 8명(해수부 5명, 보건복지부 1명, 대통령기록관 1명, 교육부 1명)이 부처 공무원으로 발표됐다.

11일과 12일까지 발표된 확잔자 총 24명 가운데 정부세종청사 소속 공무원은 총 15명으로, 해수부 11명, 보훈처 1명, 보건복지부 1명, 대통령기록관 1명, 교육부 1명으로 확인됐다.

▲ (세종시) ⓒ뉴스클릭

세종시에 따르면 16번째 확진자는 50대 남성으로 정부세종청사 교육부 소속 공무원으로 11번의 부친이며 자가격리 중이다. 17번은 40대 여성으로 15번 환자이 배우자이며 자가격리 중이다.

18번은 40대 여성으로 보훈처 소속이며 발열과 기침 증세가 있고 폐렴소견을 받아 자가격리 중이다. 19번은 50대 남성으로 해수부 공무원으로 자가격리 중이다.

19번째~24번째까지 6명이 모두 해수부 소속이다.

▲ (세종시) ⓒ뉴스클릭

이춘희 시장은 “해수부 전 직원의 코로나19 검사를 요청하고 중앙부처 공무원 감염특별 관리지역(